How to Start 가정예배 시작하기

 

" 모든 기독교 가정은 작은 교회가 되어야 한다 " - 조나단 에드워드

" 무엇보다 중요한 것은 가정예배다. 무슨 수를 써서라도 이것만은 계속 실천해야 한다. " -  에롤 헐스

" 함께 기도하는 가정은 잘하는 것이고, 기도하고 성경을 읽는 가정은 더 잘하는 것이며, 기도하고 읽고, 찬송까지 하는 가정은 가장 잘하는 것이다. - 스펄젼 

  

 

가정예배, 어떻게 시작할까요

 

1. 가정예배 셋팅 : 시간, 장소, 인원  

 

가정예배를 언제, 얼마나 자주해야 할까요? 꼭 정해진 시간은 없습니다. 매일 짧게 5~10분을 드릴 수도 있고, 일주일에 한번 1시간 이상 식사나 다과와 겸하여 비교적 길게 드릴 수도 있습니다. 그러나 처음 시작하는 분들은 가능한 짦게 자주(매일) 드리는 것을 권하고 싶습니다. 가정예배가 습관이 되도록 하는데 훨씬 더 효과적이기 때문입니다. 매일 저녁 잠자리에 들기 전에 5~10분 정도가 비교적 온가족이 함께 참여할 수 있는 시간일 것입니다. (또는 다같이 모이는 아침식사, 혹은 저녁 식사 시간도 괜찮습니다.) 장소는 가족이 같이 모이는 거실이나, 식탁, 또는 침대 머리맡도 좋습니다. 다만, 아늑한 분위기가 되도록 주변을 정돈하고, 은은한 조명(또는 초)으로 따뜻하고 집중된 분위기를 만들 것을 권장합니다.  참여인원은 가장을 중심으로 모든 가족이 참여하는 것이 이상적이지만, 사정상 어려울 때는 부부만 해도 괜찮고, 엄마와 자녀만 해도 괜찮습니다. 두 세사람이 모인 곳에 주님이 함께 하신다고 약속하셨음을 믿으십시오. (마18:20).  

 

 

2. 가정예배의 요소 : 성경읽기, 기도, 찬송

 

셋팅이 되었으면 무엇을 해야 할까요? 가정예배의 세가지 요소는 성경읽기, 기도, 찬송입니다. 먼저 성경 읽기는 매일 드리는 예배라면 짧은 본문이 좋습니다. 큐티책을 가지고 한다면 하루에 할당된 큐티분량 본문이 좋고, 혹은 시편 한 편 정도가 적당합니다. 자녀들이 어린 경우에는 한,두절만 같이 소리내어 반복해 읽어도 좋습니다. 가족구성원들의 나이, 집중력 등을 고려해서 본문 분량을 정하면 됩니다. 자녀들이 매우 어리다면 그림 성경책을 같이 읽는 것도 좋습니다. 본문을 읽은 후, 가능하면 짧게 소감을 나눕니다. 부모가 간단히 적용점을 나누고, 자녀들의 생각을 듣는 것도 좋습니다.  하지만 처음 가정예배를 시작할 때는 이 과정도 힘들 수 있습니다. 그냥 성경을 함께 읽기만 해도 충분합니다. 중요한 것은 말씀을 읽는 태도입니다. 기쁨과 사모함, 경건함, 감사함으로, 마음을 담아 읽는 모범을 부모가 보여주면 됩니다. 

 

 

    

두번째는 기도입니다. 아버지가 자녀들을 축복하는 기도를 다음과 같이 드리는 것을 추천합니다. 

 

" 여호와는 네게 복을 주시고 너를 지키시기를 원하며 

  여호와는 그의 얼굴을 네게 비추사 은혜 베푸시기를 원하며 

  여호와는 그 얼굴을 네게로 향하여 드사 평강 주시기를 원하노라 "(민 6:24-26)

 

그리고 남편이 아내를 다음과 같이 축복합니다. 

 

" 누가 현숙한 여인을 찾아 얻겠느냐 그의 값은 진주보다 더 하니라
  그의 자식들은 일어나 감사하며 그의 남편은 칭찬하기를
  덕행 있는 여자가 많으나 그대는 모든 여자보다 뛰어나다 하느니라
  고운 것도 거짓되고 아름다운 것도 헛되나 오직 여호와를 경외하는 여자는 칭찬을 받을 것이라
  그 손의 열매가 그에게로 돌아갈 것이요 그 행한 일로 말미암아 성문에서 칭찬을 받으리라 (잠 31:10,28-31)"

 

 

또는 시편 144편을 인용하여 이렇게 자녀를 축복해도 됩니다. 

 

 " 우리 아들들은 어리다가 장성한 나무 같으며 우리 딸들은 궁전의 양식대로 아름답게 다듬은 모퉁이 돌과 같으리로다 여호와를 자기 하나님으로 삼는 백성은 복이 있도다 " (시 144: 12,15) 

 

그 다음에 아버지(또는 어머니)가 자연스럽게 오늘 하루를 감사하고, 내일의 소망을 아뢰는 기도를 드립니다. 그 때 그 때, 자녀들의 기도제목이나 부모의 기도제목을 간단히 나누어도 좋습니다. 다음과 같이 기도하면 됩니다. 

 

" 사랑하는 주님, 오늘 하루 저희 가정을 은혜로 지켜주셔서 감사합니다. 오늘 있었던 좋은 일들(구체적으로), 좋은 만남들, 좋은 경험과 새로운 배움들, 좋은 사람들에 대해 감사합니다. 비록 부족한 부분도, 어려움도 있었지만, 내일도 주님께서 여전히 저희와 함께 해 주실 것을 믿고 기대하며 소망합니다. (구체적으로... 자녀들의 배움, 아빠의 직장, 엄마의 일 을 위해) 하나님께서 도우시고, 선하게 인도하시고, 평안과 복을 내려 주세요. " 

 

세번째는 찬양입니다. 집에 가족수만큼의 찬송가/ 복음성가집을 구비해 두고, 평소 가족들이 좋아하는 찬양을 몇곡 선정해 두면 매번 찾는 수고를 줄일 수 있습니다. (새로운 찬양곡을 배우고 싶을 때는) 유투브나 음원으로 찬양을 틀어놓고 따라불러도 좋지만, 가족들의 목소리가 무엇보다 아름다움 악기이니, 그것으로 충분합니다. 여기서도 중요한 것은 마음과 태도입니다. 기쁨으로, 마음을 담아, 입술로 주님을 높이는 것입니다. 

 

이 세가지 요소를 모두 합쳐서 10분이면 충분합니다. 더 길게 하면 좋을 거 같지만, 너무 길어지면 자칫 지루해질 수 있고 매일 하기도 어렵습니다.  중요한 것은 단 10분이라도 가족이 함께 시간을 내서 모이는 것이고, 매일 반복해서 습관을 만드는 것입니다. 그 시간을 통해, 우리 가정의 주인이 하나님이시고, 우리 가족은 주님을 높이는 그 분의 백성으로서, 주님의 말씀을 생명으로 여기며 살아간는 것을 분명히 새기면 됩니다. 

 

가정의 힘 All rights reserved. 

 

일러스트  정희린

 * 정희린 자매는 서양화와 일러스트를 공부하고 어른들을 위한 동화책 만들기 모임을 운영하며, 아이들에게 미술을 통한 창의성 교육과 자유로운 상상력을 길러주는 데 즐겁게 힘쓰고 있다. 현재 판교에서 미술학원 <코끼린>을 운영중이며, 가정의 힘 봉사자로 섬기고 있다.